2021.02.24 (수)

  • 구름많음동두천 0.8℃
  • 맑음강릉 1.3℃
  • 구름많음서울 4.1℃
  • 구름조금대전 5.3℃
  • 맑음대구 6.3℃
  • 구름많음울산 6.9℃
  • 구름많음광주 6.1℃
  • 구름많음부산 7.3℃
  • 구름많음고창 0.9℃
  • 구름많음제주 11.3℃
  • 구름많음강화 -1.8℃
  • 구름조금보은 0.9℃
  • 구름많음금산 1.9℃
  • 흐림강진군 8.1℃
  • 맑음경주시 5.2℃
  • 구름조금거제 8.5℃
기상청 제공

‘은퇴 후 가장 큰 고민은?’서울시, 50+세대 상담 분석 보고서 발간

상담 후 교육 및 활동 연계로 인생재설계 지원, 동년배 컨설턴트 공감 부분 만족도 높아

URL복사

 

(TGN 서울) 서울시50플러스재단(대표이사 김영대)은 2019년 50+상담센터를 통해 진행한 5,383건의 생애설계영역 1:1 상담 자료를 분석하고 보고서를 발표했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50+세대(만50~64세)가 자신의 역량과 가치를 발견하고 노후를 설계하는데 도움을 주기 위해 동년배 컨설턴트가 상주하는 50+상담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재단은 매년 진행되고 있는 50+상담 사업에 대한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분석을 통해 향후 지속적인 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이번 연구를 추진했으며, 2019년 50+상담센터에서 1:1로 진행된 생애설계 상담 자료 5,383건을 바탕으로 기초통계 분석 및 사례 분석을 실시했다.


먼저 생애설계 7대 영역(일·재무·사회공헌·사회적 관계·가족·여가·건강) 중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하는 상담 영역은 ‘일(53.2%)’이었으며, 그 다음으로 ‘사회공헌(20.8%)’ ‘여가(12.0%)’ ‘사회적 관계(5.1%)’ 순으로 나타났다.


상담을 통한 희망 활동도 구직(74.1%)이 가장 많았으며, 사회공헌이나 풀타임 외 경제활동(21%), 창업·창직(4%) 등의 순으로 나타나 50+세대의 주된 관심사가 일자리 관련 영역임을 알 수 있다.


일자리 관련 상담 시 희망일자리 형태에 대한 응답은 사회공헌형이 54.3%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하였으며, 그 다음으로 생계형 23.8%. 혼합형 17.7% 순으로 나타났다.


분석 자료를 보면, 일자리에 대한 상담을 기본으로 사회공헌과 사회적 관계, 여가에 대한 상담도 전년도에 비해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여가 영역의 상담은 2018년 대비 상담 건수가 두 배 이상 증가했으며 사회적 관계(94.37%)와 사회공헌(87%) 영역도 큰 폭으로 증가했다. 이를 통해 50+세대가 마주한 고민이 경제적인 문제뿐만 아니라, 사회공헌활동과 사회적 관계에 대한 부분도 복합적으로 나타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50+세대의 생애전환 고민은 한 가지 영역에 국한되지 않고 여러 영역에 걸쳐 나타나는데, 일과 관련한 상담을 위해 방문했더라도 상담 과정에서 복합적인 고민들이 드러나 종합적인 상담으로 진행되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확인됐다.


50+상담센터를 방문하는 상담자의 성별과 연령 분포를 살펴보면 남성 42%, 여성 58%로 나타났으며, 여성의 평균 연령은 56.83세, 남성의 평균 연령은 59.36세로 나타났다.


남성의 경우, 60~64세가 전체의 39.6%로 가장 많으며, 여성의 경우 55~59세가 전체의 29.9%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한다.


퇴직 후 상담센터 방문까지의 평균 소요 기간은 27개월로 나타났다. 이는 전년도 방문 평균 소요시간(35.32개월)과 비교했을 때 8개월 이상 단축된 것이다.


50+상담센터의 전체 상담 건수는 총 27,685(전화·방문·1:1 상담 포함)건으로 전년도 대비 20.8% 증가했으며 특히 1:1 컨설턴트 상담은 45% 상승했다.


50+상담센터의 방문상담, 전화상담, 1:1컨설턴트 상담을 포함한 2019년도 전체 상담건수는 총 27,685건으로 2018년도 22,910건 보다 20.8% 증가했다.


1:1컨설턴트 상담은 2018년 3,715건 대비 2019년 5,383건으로 나타나 45%증가율을 보이고 있다.


50+상담에 대한 만족도도 전년대비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1:1 상담을 진행하는 컨설턴트의 이해와 공감 부분에 대한 만족도가 가장 높게 나타났다.


50+상담사업의 가장 큰 특징은 동년배 컨설턴트들이 자신의 경험과 연륜을 바탕으로 내담자들의 상황에 적극적으로 공감할 뿐만 아니라 내담자들의 문제 해결을 위해 적극적인 태도를 보임으로써 상담효과를 극대화한다는 점이다.


타인에게 쉽게 털어놓지 못하는 고민이나 가정사, 경제적 상황 등에 대해서도 동년배 컨설턴트들은 공감과 지지를 통해 내담자의 자존감과 자심감 회복에도 큰 도움을 주고 있어 타 기관 상담사업과 비교하여 큰 강점으로 작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재단은 이번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향후 상담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상담영역 개편 연구 등 후속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동년배 컨설턴트들이 상시적으로 근무하며 상담센터에서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컨설턴트 배치 및 운영에 대한 개선안도 함께 모색할 예정이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 김영대 대표이사는 “재단에서 운영하는 50+상담은 단순히 정보 전달에만 그치는 것이 아니라 50+세대가 할 수 있는 것 또는 해보고 싶은 것들을 함께 탐색, 진단해 보고 이후 활동 연계까지 지원하는 것이 특징이다”라며 “이번 연구 결과를 토대로 상담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앞으로 추가 개관할 50플러스캠퍼스 및 센터에도 50+상담센터를 마련해 시민들의 접근성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 서울특별시]

배너

기자수첩


가볼만한 명소, 맛집